위치

요일

가능
시간
(날짜)

  • 오후 7시-9시 (2019-05-08)
장소 : 을지로3가역 8번출구 5분거리
추가비용 : 없음
₩25,000원 / 시간
₩50,000 / 총 1회 2시간
실시간 톡하기 찜하기
임유정
영롱
[원데이] 실크스크린 천가방 만들기!
  • 충무로
  • 2시간/회
  • 최대인원:1~4
  • ₩25,000/시간

튜터정보

  • 홍익대학교 조소
  • 신분 인증 됨
현) 실크스크린 천가방 브랜드 '영롱' 운영, 미술작가
http://young-rong.com

-실크스크린 / 영상 작업
-원데이 클래스 다수 진행


*튜터 이력
-2018년 일민 미술관, 소쇼룸,탈영역 우정국, 문화역서울 284 단체전
-2017년 신한갤러리 역삼, 가변크기 단체전
-그 외 다수의 단체전과 프로젝트 참여


*튜터 인사말

안녕하세요.
현재 미술 작업을 하며 실크스크린 천가방 브랜드 '영롱'을 운영하는 임유정입니다.

저는 미대를 나왔고 만드는 것에는 자신이 있지만, 그림 그리는 것에는 자신감이 부족했습니다.
그러다 실크스크린 강의를 듣게 되었는데요, 실크스크린은 개인의 그림실력과는 상관없이 원하는 이미지를 인쇄할 수 있습니다. 저는 이 점에 큰 매력을 느꼈습니다. 그래서 강의가 끝난 후에도 꾸준히 실크스크린 작업을 했고, 2018년에는 작은 브랜드를 런칭하게 되었습니다.

누구나 쉽고 재밌게 접근할 수 있는 실크스크린을 통해 남들과는 다른, 자신만의 소품을 만드는 즐거움을 나누고 싶습니다.

수업소개

*수업 소개

'실크스크린' 이라는 판화의 한 기법을 활용하여 2시간동안 원하는 그림, 이미지를 천가방과 종이에 인쇄하는 클래스 입니다.


'실크스크린' 은 빛에 노출하면 성질이 바뀌는 감광액을 활용하여 여러번 인쇄할 수 있는 판을 만들어내는 기법인데요, '스텐실' 기법과 같은 공판화(판에 구멍을 뚫고 여기에 물감을 통과시킴으로써 종이에 묻게 하는 방법) 입니다.
(글로 설명하기에는 조금 어려워 보이죠? 하지만 한번 클래스 들으시면 금방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동영상으로도 준비되어 있으니 편한 마음으로 오세요!!)


앤디 워홀의 여러 작품이 실크스크린 기법을 이용하여 만들어졌습니다.
또한 에르메스의 스카프 또한 실크스크린을 이용해서 제작하기로 유명합니다.
그밖에 티셔츠나 에코백, 유리컵 등 실생활에서 접할 수 있는 많은 제품들이 실크스크린 기법을 통해 제작됩니다.


그림을 잘 그리지 않아도, 자신이 없어도 충분히 마음에 드는 이미지를 가방에 새길 수 있습니다.

취향에 맞는 디자인의 가방, 그림을 찾기 힘드셨던 분들, 자신만의 이미지로 만들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입니다.

명화, 좋아하는 만화책의 한 장면, 나만의 드로잉 모두 가능합니다.

시간이 많이 걸리고 귀찮은 과정은 제가 준비할께요, 여러분은 꿀맛만 느끼세요!

실크스크린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지만, 어렵게 느껴지셨던 분들, 가볍게 체험해보세요!

수업대상

  • -미술을 좋아하시는 분
    -새로운 취미를 가지고 싶으신 분

    -실크스크린이 궁금하신 분
    -나만의 천가방, 혹은 그림을 가지고 싶으신 분
    -그림 그리는 것에 자신이 없지만, 관심이 많으신 분

    -특별한 선물을 하고 싶으신 분


    *개별수업 진행 가능*
    -친구, 연인, 가족과 개별 수업으로 진행하고 싶으신 분들은 실시간 톡으로 문의 주세요!(2명이상 가능)

커리큘럼

강의계획

1. 실크스크린 이론 설명 및 예시작 소개
-동영상과 만져볼 수 있는 예시작업을 통해 실크스크린의 원리와 수업진행을 안내해드립니다.

2. 도안 만들기
-원하는 이미지를 실크스크린하기 적합하게 드로잉하고, 필름에 옮깁니다.(트레이싱 필름 준비되있습니다.)

3. 실크스크린 감광하기
-작업실 내 감광기를 이용하여 2번에서 만든 도안을 인쇄가 가능하도록 실크스크린 프레임으로 만드는 작업을 합니다.

4. 실크스크린 인쇄하기
-종이와 천가방에 3번의 과정을 거친 도안을 인쇄합니다!

리뷰(2)

리뷰쓰기
5.0
  • 커리큘럼
  • 전달력
  • 준비성
  • 친절도
  • 시간준수

실시간톡

실시간 톡하기

위치

지도가 들어갑니다.